본문내용 바로가기

로고

문화원소개 이미지

문화원 소개

생활 속 문화,
행복한 일상

문화원소개 이미지

문화와 역사

생활 속 문화,
행복한 일상

문화원소개 이미지

축제/행사

생활 속 문화,
행복한 일상

문화원소개 이미지

문화학교

생활 속 문화,
행복한 일상

문화원소개 이미지

관광지

생활 속 문화,
행복한 일상

문화원소개 이미지

참여마당

생활 속 문화,
행복한 일상

문화와 역사

  1. home
  2. 문화와 역사
  3. 민속

민속

가야1동 당산제

가야1동 당산제

  • 위치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가야1동 12-239
  • 연혁
  • 행사주최
  • 행사일시

가야1동에서는 매년 음력 정월 보름날 당산에서 산신령에게 마을의 평온을 기원하는 당산제를 지내고 있다.
일제말기부터 이 지방의 주민들이 제를 지내오다 해방과 동시에 소멸되어 당산만이 폐허인 채로 지내오다 6·25당시 신축하여 다시 제를 올리기 시작했다 한다.
신당은 모임 기와지붕을 이은 건물이다. 제당의 문에는 태극 문양이 그려져 있으며, 위에는 ‘당산각(堂山閣)’이라 쓴 현판이 걸려 있다. 신당 내에는 제단이 있으며, 제단의 중앙에 마을 수호신의 신체(神體)인 위패가 놓여 있다. 위패는 나무로 만들었으며, 우측에는 ‘내주신위패(內主神位牌)’, 좌측에는 ‘외주신위패(外主神位牌)’라 쓰여 있다. 위패를 중심으로 좌우에 촛대가 1개씩 놓여 있다. 신당 왼쪽 위에는 당산제를 준비하는 건물이 따로 마련되어 있다.

당감4동 어모장군 단비

당감4동 어모장군 단비

  • 위치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당감동710번지
  • 연혁
  • 행사주최 당감4동 주민자치위원회
  • 행사일시 매년 정월대보름

어모장군은 정3품 무관의 품계에 해당하는 벼슬로, 역사기록속의 어모장군은 외적의 침입에 맞서 나라를 수호하는 일이 주 임무였다. 동평현(東平縣)을 빈번하게 침략하던 왜군들을 격퇴하고 마을의 평안을 위해 조선 순조 25년(1825년)에 마을 주민들이 수호신으로 모신 영숙사(영숙사)에서 매년 정월 초하루에 제사를 모셔왔다.

기록상으로는 사당이 세워진 것은 19세기 초이지만 그보다 훨씬 전부터 마을의 수호신으로 어모장군이 모셔졌던 것으로 보인다.
이 사당은 최초 현재의 동평초등학교 인근에 위치해있다가 광무5년(1905)에 현재의 자리로 이전됐다. 그 뒤 세월이 흘러 화재로 사당은 소실되었고 목비만 남았으나 1990년 11월 뜻있는 마을 주민들에 의해 현재의 석비로 복원되었다.

이 풍습은 지금까지도 이어져 당감4동 주민자치위원회는 매년 어모장군단에서 마을의 평화와 안녕을 기원하기 위하여 정월대보름에 주민들과 함께 정성껏 제사를 모시고 있으며 2016년 12월 비각건립 등 어모장군단 정비사업을 실시하였다.

부암3동 어기모 부인 제사

부암3동 어기모 부인 제사

  • 위치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당감로 100[부암3동 539-1]
  • 연혁
  • 행사주최 부암3동
  • 행사일시 음력 정월 14일 자정

부암3동 당산제는 음력 정월 14일 자정에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부암3동 539-1번지에 있는 제당에서 1년에 한 번 마을의 수호신인 어기모 부인에게 동네의 안녕과 번영을 기원하며 마을 공동으로 지내는 제사이다. 이를 ‘부암3동 어기모 부인 제사’라고도 한다.
마을 제당에서 모시는 마을 수호신은 어기모 부인인데, 어떠한 인물인지는 정확히 밝혀지지 않았다. 원래 어기모 당사는 현재 위치가 아니라 당감 시장 근처인 부암3동 45-5번지에 있었다. 이곳의 대나무 밭에는 돌무덤 형태의 제단이 있었는데 도로가 생기면서 사라졌다. 1988년 마을 주민들이 현재의 자리에 어기모 부인을 모시는 사당을 다시 지었다. 어기모 부인을 모시게 된 배경은 시집을 가던 중 급사한 경주 최씨 부인의 영혼을 달래려고 시작되었다는 설이 있다.

초읍동 당산제

초읍동 당산제

  • 위치
  • 연혁
  • 행사주최
  • 행사일시

약 300여년 전부터 초읍동의 안녕과 무사평화 기원을 위하여 당산나무 앞에서 제를 지내왔던 것이 오늘날까지 이어지고 있다.

사당에 모시고 있는 삼신(三神)은 천지 개벽때 선학(仙鶴)을 타고 이 산에 내림하였다는 전설이 지금까지 전해 내려온다.

제당의 옛 건물은 1954년에 지어진 것으로 기와 팔작지붕에 단청

부전1동 당산제

부전1동 당산제

  • 위치
  • 연혁
  • 행사주최
  • 행사일시

부산포 개항이래 지역태평과 주민의 화평을 위해 舊)부산진구청 담벽 당나무에서 당산제를 지내던 중 제당을 현 경로당 당나무로 옮겼으나, 경로당 신축 문제로 5년간 제사가 중단이 되었다.

그 후 부전동에 많은 재난이 발생하여 경로당 옥상에 제단을 설치(1989.04.09.)하여 마을의 안녕과 관공서, 상가의 태평

개인정보처리방침